퍼클다움

소비자의 시점이 무엇일까요? 

많은 고객사들이 묻습니다. 우리도 소비자고 고객사 담당자도 소비자고 우리의 광고를 보는 누군가도 소비자입니다. 소비자는 우리 자신이며 또 타인이기도 합니다. 중요한 것은 우리의 제품이 어떤 소비자에게 필요하며 그들이 왜 구매해야 하는 지를 알아야 합니다. 퍼클기획은 상품과 그 상품이 필요한 소비자가 만날 수 있도록 고민하고 답을 찾습니다. 제대로 만나도록 하는 것. 그것이 차별화된 우리의 솔루션입니다.

브랜드(상품)을 사용자 시선에서

다시 생각해 봅니다. 

“우리는…”

“우리 브랜드는…”

판매자는 소비자에게 관심이 없습니다. 브랜드가 스스로 자기자랑을 늘어놓는 것은 소비자에게 피로감을 줄 뿐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소비자 시선에서 브랜드(상품)을 바로보고, 공감할 수 있도록 표현합니다. 그것이 진짜 빅데이터이며 우리가 남다른 이유이기도 합니다.

리더십을 갖고

주도적으로 일합니다.

퍼클기획 팀원은 모두가 리더입니다.

작은 노력이 모여 큰 결과를 만들 수 있다는 것을 우리는 잘 알고 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우리가 하는 일의 가치와 중요성을 자각하고 고객사와 소비자에게 성공적인 결과물을 위해서 먼저 생각하고, 질문하고, 행동합니다.

동료를 믿고

함께 나아갑니다.

팀워크의 시작은 믿음입니다.

개인이 모여 더 나은 결과를 만들 수 있습니다. 혼자 가면 빨리 갈 수 있지만 함께 가면 멀리 갈 수 있습니다. 

선한 영향력

펼치기 위해 노력합니다. 

더 나은 세상을 위해

우리는 작지만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펼치기 위해 최선을 다합니다. 작은 영향력도 큰 영향력이 될 수 있다는 것을 우리는 잘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우리는 서비스 하나에도 마음을 담습니다. 우리의 노력이 더해져 오늘보다 더 나은 내일이 되기를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 블로그
밴드
구글 플러스
floating-button-img